종합 > 복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등포구, 中企에 80억 푼다… ‘코로나19 긴급자금’ 무이자 대출도
 
한국인권신문 기사입력  2020/09/22 [10:50]

▲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한국인권신문=조선영 기자] 

 

-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위한 상‧하반기 약 80억 규모 융자금 지원

- ‘코로나19 긴급자금’ 업체당 3천만 원 대출 가능… 2년간 무이자

- 벤처기업 등에 최대 3억 원까지 연 1.8% 고정금리 융자금 지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코로나19로 매출 감소 등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을 위해 상‧하반기에 걸쳐 약 80억 원 규모의 융자 지원에 나섰다.

 

구는 코로나19 확산 및 장기화에 따라 경제적 타격을 입은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중소기업육성기금을 활용해 대규모 융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하반기 지원규모는 3천만 원 이하 대출을 원하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코로나19 긴급자금’ 7억 원과 기존 중소기업육성기금 35억 원을 합해 42억 원이다.

 

구는 상반기에도 37억 6천만 원 규모의 융자 지원을 실시한 데 이어 하반기 42억 원을 추가 지원해, 이를 합하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지원하는 융자 규모는 약 80억 원에 달한다.

 

영등포구 중소기업육성기금은 업체당 최대 3억 원까지 대출 신청 가능하며, 연 1.8% 고정금리가 적용된다. 지역 중소기업(제조업, 지식산업, 정보통신산업, 벤처기업, 산업디자인업종) 및 소상공인이 지원 대상이다.

 

이 중 ‘코로나19 긴급자금’ 7억 원은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누구나 업체당 최대 3천만 원까지 대출할 수 있다. 연 1.8% 고정금리를 적용하되 2년간 한시적 무이자(이자 캐시백 지급) 혜택을 제공한다.

 

영등포구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 신청을 희망하는 업체는 이달 28일부터 10월 16일까지 일자리경제과(선유동1로 80, 영등포구청 별관 1층)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 지원과 관련된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청 일자리경제과(☎2670-3426)로 문의하면 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에 깊이 공감한다”며,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 지원이 지역경제를 살리는 마중물이 되길 바라며, 코로나19 종식 때까지 경제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조선영 기자 ghfhd3628@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20/09/22 [10:50]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