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한국TV작은음악회, 제8회무관중 유튜브 실시간방송으로 16일진행
 
김태민기자 기사입력  2020/08/03 [22:19]

신한국TV작은음악회 제8회 무관중 유튜브 실시간생방송을 아나운서 임지혜 진행을 한다.

   

 

 

출연자 가수 김지민은 "마음약해서"의 그룹사운드 "들고양이들"의 마지막 보컬로 활동했던 가수다 2005년 솔로 가수로 독립후 "곡예사의 첫사랑" "사랑인거야" 그리고 sbs드라마 "우리갑순이" ost,"맞구요"까지 꾸준히 앨범을 발표하며 가수로 음악프로 MC로 대중들과 함께 했다

 

최근엔 긍정 에너지의 곡 "니가 참 좋다"를 발표하며 홍보에 더욱 박차를 가하고있다

 

누가봐도 30대후반 40대초반으로 보이는 동안 외모에 그룹사운드 보컬로 다져진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팝송 발라드 락 트로트까지 다양한 쟝르의 노래를 선 보이고있는 실력파 가수 김지민의 행보가 기대된다.

 

출연자 가수 진소리는  2015 황우여 교육부 장관상 봉사상수상,2015 대한민국 연예협회 봉사상수상,2016 대한민국 연예협회 봉사상수상, 2015년 11월 신곡 "사랑바람"발표후 현재까지불우이웃돕기 공연 및 공중파방송 KBS 전국노래자랑. 가요무대. MBC 가요베스트 SBS 가요탑텐 외 전국 라디오 케이블방송등 다수 출연 했으며 영원히  살것처럼 도전하고 오늘이 마지막인 것처럼 최선을 다하는 가수 진소리가 되겠습니다. 라고 전했다.

 

출연자 가수 조은정은 2001년 목포가요제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가수의 길을 걷게 된 조은정. 그런 조은정을 인기가수의 길로 이끌고 있는  '쭉가세요'는 디스코의 경쾌한 비트에 가슴아픈 사랑의 절규가 담겼다.

 

‘봉선화 연정’, ‘네 박자’,‘둥지’ 등으로 성인 가요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동찬 작곡가가 작사, 작곡해 조은정에게 선물한 노래가 바로 ‘쭉~가세요’. 마지막 도전을 하는 마음으로 후회없는 무대를 보여주고 싶다는 조은정은 꾸미지않은 진솔한 가창력으로 듣는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출연자 고효진은 서울태생1970년생 우쿨렐레 자격증 (2019년 인천 국제기타 페스티벌 콩쿠르 우쿨렐레팀 은상수상) 노래강사 자격증. 실버노래사 자격증을 소지하고 있으며 강사로 노래와 우쿨렐레 지도.

 

일본유학후 한동안 개인사정으로 노래를 쉬다가 우연히 가수길손(양종덕)선생님을 만나서 선생님이 작곡하신"나만의사랑" 곡을 받아서  제1집 첫 음반을 내게 되었습니다.그리고 2020년7월에 길손선생님께서 작사.작곡하신 제2집"그대모습"을 발매하였습니다. "그대모습" "나만의사랑"많이 사랑해 주세요.

 

출연자 단지는 작지만 당차고 야무진 가수 단지가 이번에는 신한국 티비에서 타이틀곡 여자마음을 선보였다. 여자마음은 상큼 발랄한 곡으로 꿀 떨어지는 단지의 귀여움을 돋보이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트위스트풍의 트로트 곡이다

 

가수 단지는 어린 나이에도 전통트로트를 맛깔나게 부르는 재주가 있는 가수이다. 가요계에 가수 벤 이있다면 트로트계에는 가수 단지를 연상하게 하는 가능성이 다부진 기대 넘치는 신인 트로트 가수이다.

 

출연자 이채비는 연극 <별쏘다> 수정 역 <셜록홈즈> 애슐리 더글라스부인 역<고스트> 금진희 역<체인징파트너> 김희선 역,<연애하기 좋은날> 시연 역,뮤지컬 <루나틱> 고독해 역,칸타타CF 무빙카페 편 여러 광고 모델 활동, TV조선 미스트롯 출연(예쁜여우), 아프리카tv bj, 여러 유튜브 채널에서도 활동하며 2020 EuReKe작사.곡. "아이러니" 발표 "꼬치꼬치"  김준하 작사.곡으로 2020 여름 휴가철를 겨냥하고 가수로의 모습도 기대 해 달라고 전했다.

8월 16일 일요일 오후 1시 분당 핸딘스페이스에서의 무관중으로 유튜브 신한국TV채널로 실시간 라이브 생방송으로도 만날수 있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네이버 블로그
기사입력: 2020/08/03 [22:19]  최종편집: ⓒ 한국인권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39

많이 본 뉴스